'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태그 : 예매권
공짜의 함정
작년 말에 금융회사 직원에게서 상품설명을 30분 가까이 들은 뒤에 사은품으로 영화관람권을 받았다. 처음에는 아이고 좋아라 오늘 땡잡았네~하면서 마냥 좋아했으나 인쇄된 설명을 자세히 살펴보니 꼭 그런 것만도 아니었다. 다음과 같이 몇 가지 제한이 걸려있어서 사용하기가 여간 불편한 게 아니었기 때문이다.

1. 발매업체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인증번호 등록 후 사용해야 함. (이정도야 뭐 기본.)
2. 타인을 대리하여 예약할 수 없고, 극장에 직접 가서 사용하는 것도 안됨. (그렇단 말이지...)
3. 예매는 하루에 한번만 할 수 있고 조조 및 할인권과 중복사용 불가능. (여기까진 뭐 그래도...)
4. 예매는 평일 영업시간(10~17시) 내에 해야 하고, 토/휴일은 불가능. (어라? 점점...)
5. 입금기준 24시간 후 상영시간부터 예약가능하고, 당일예매 불가능. (뭐야? 이거이거...)

그러나 진정한 복병은 바로 그 뒤에 있었으니, 시험삼아 홈페이지에 접속해서 확인한 결과...

6. 예매는 반드시 두 장 이상을 해야 하며, 본권은 그 중 1장에 대해서만 무료로 볼 수 있게 해줌.
(따라서 이 관람권을 쓰기 위해서는 최소 1장은 일단 내 돈 내고 예매해야 한다는 소리. 아 시밤바 안해!!!)

...표 1장 값 아끼려고 저런 불편을 감수하느니 차라리 그냥 둘다 돈내고 더 편하게 예매하고 말지 OTL
그래도 아쉬워서 차마 버리지는 못하고 있었는데 결국 며칠 전에 유효기간이 만료되어 버렸다.
역시 노력도 안 하고 공짜를 바라는 건 그다지 수지맞는 장사가 아닌 모양... T.T
by 잠본이 | 2012/03/21 23:27 | 일상비일상 | 트랙백 | 덧글(8)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