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추리소설 쓰는 법
원제: Mystery Writer's Handbook
저자: 미국추리소설작가협회(MWA)
출판사: 보성사, 1987 (현재 절판)

말 그대로 추리소설을 어떻게 하면 잘 쓸 수 있는가에 대해서 기술한 교과서 스타일의 책. 전부 29장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그 중 25장에서는 구상과 집필과정 및 투고와 포맷의 선정 등에 대한 일반론을 기술하고, 나머지 4장에서는 추리소설의 하부장르에 대한 사정 설명이나 집필에 참가한 작가들이 가르쳐 주는 개인적인 비결 등을 다루고 있다.

책임집필자는 로렌스 트리트(Lawrence Treat)라는 작가이지만, MWA에 소속되어 있는 쟁쟁한 작가들이 저마다의 경험을 인터뷰 형식으로 짤막하게 들려주거나, 혹은 한 챕터를 그 분야에 자신있는 작가가 따로 집필하는 식으로 되어 있어, 한 권으로 수십 명의 작가를 만나볼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물론 각각의 작가에 대해서 보다 잘 알고 싶다면 그들의 작품을 읽어야 하겠지만, 각 작가의 개성이 드러나는 명문장들을 읽는 것만으로도 본전은 충분히 뽑는다. (렉스 스타우트가 왓슨역의 필요성에 대해서 역설하거나 프레드릭 브라운이 기상천외한 플롯을 어떻게 건지나 설명하거나 그레고리 맥도널드가 순전히 두 인물간의 대화만을 보여줌으로써 '대화의 역할'에 대해 일깨워 주거나 등등)

특히나 아이디어 구상과 집필 과정, 그리고 작가에게 있어서 가장 가혹하지만 또한 가장 필요한 과정인 퇴고와 삭제, 수정에 대한 부분은 굳이 추리소설이 아니더라도 나름대로 어떤 창작물을 쓰려는 사람에게는 참고할 만한 부분이 많다. 문제는 1976년에 초판이 나오고 1986년에 4판이 나온 책인지라 지금 와서 읽으면 뭔가 실소를 자아낼 만한 부분도 있다는 점이지만, 오히려 그 점이 단순했던 옛날에 대한 향수를 자아내기도 한다. (컴퓨터가 보급되지 않았기 때문에 대부분의 원고를 손으로 쓰고, 잘해봐야 타자기를 사용하던 시절이니...)

몇몇 부분은 문장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되새겨볼 가치가 있는 책이다. 한때 추리소설을 좋아했던 독자라면, 그리고 추리물이건 아니건 간에 언젠가는 자기 자신의 글을 써 보고자 하는 사람이라면 일독을 권한다. (이제 와서는 구할 수 없다는 게 아쉽지만서도)

보게 해 주신 rumic71님께 감사드린다.


ps 가장 깨는 대목은 역시...
수사현장의 실태에 대해서 현직에 있었던 모 작가가 써놓은 챕터 중에서,
몇 달 동안이나 미행을 계속했었던 소련인 불법입국자를 그만 놓쳐버리는 바람에 '후버 장관으로부터 몹시 기합을 받았다'라는 부분이랄까...

(에드거 후버가 현직에 있을 때면... 저게 대체 언제야~)
by 잠본이 | 2004/06/16 17:39 | 대영도서관 | 트랙백(1) | 덧글(4)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57743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earendil의 AL.. at 2004/06/16 21:26

제목 : 추리소설 잘 쓰는 법
추리소설 쓰는 법 선욱님의 블로그에서 트랙백합니다.이 책을 얻은게 그러니까.. 2001년 정도였습니다..^^ 87년도에 출판된 초판인데, 세월이 느껴지죠? 그래도 제본상태는 아직 제법 괜찮습니다. 역시 요즘 책들이 더 허약한 거 같아요..; 책의 목차들입니다.얼핏 봐도 재미있을 듯한 주제들이 많죠? ^^ 각 주제들은 크게 2부류로 나눠지는데, '추리'소설을 쓰기 위한.. 실제적인 지식들과, 추리라는 분야에 특정된 여러 경험담, 충고, 테크닉 들을 다루는 것이 하나라면, 다른 한쪽은 추리'소설'을 쓰기 위해, 어떻게 하면 명쾌......more

Commented by 시대유감 at 2004/06/16 17:44
보고 싶어지는군요. 오래된 책이라면 '읍니다' 말투부터가 죽음인데..
Commented by 마스터 at 2004/06/16 18:18
가지고 있지요..^^ '왓슨역'의 존재에 대해 쓴 장이 제일 재미있었습니다.
Commented by 플루토 at 2004/06/16 21:02
우아앗, 절대 보고 싶은 책이군요!!!
Commented by 이십오 at 2004/06/17 14:52
물론 봐도 추리소설을 쓸 수는 없습니다만-_-;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