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돌아온 우리의 친구 이티

처음 만난 이래 20년이란 세월이 지났지만, 여전히 변함없는 모습으로 남아있는 그 외계인을, 일전에 잠시 만날 기회가 있었습니다.

이런 행사도 있고 해서 여러가지로 바쁠 줄 알았는데 의외로 한가하다더군요. 부시가 석유 많이 나는 어떤 나라를 들쑤시느라 사람들이 우주에 관심을 주지 않아서, 여행을 떠났다고 합니다.


다음은 그때 나눈 짧지만 보람있는 대화의 일부.
"우리 애가 이렇게 컸다네. 귀엽지?"
-아무리 봐도 혼내주려고 쥐고 휘두르는 걸로밖에 안 보입니다만...
"지구인의 기준으로 우리를 판단하지 말게."


-아니 왜 총을? 평화주의자이신 줄 알고 있었는데요.
"신문을 보니 요즘 한국이 영 불안하다고 해서 말이야.
저번에도 백 몇명의 성난 사람들이 여의도에서 무슨 핵을 터뜨렸다며?
경찰관이 동네사람이랑 싸움하다 총질을 하기도 했고.
자기 몸은 자기가 지켜야지."
-그나저나 대체 어떻게 세관을 통과했죠?
"너무 깊이 알려고 하면 다쳐."
-당신 진짜 그 ET 맞아요?
"세월은 많은 걸 변하게 하지."
-.................

잠시 이런저런 얘기를 하다가 그(녀?)는 마지막으로 이런 말을 꺼냈습니다.

"아 그리고 이번에 이쪽에서도 사업을 좀 할까 하네."
-왕년의 스타께서 왜 이런 변두리에?
"국제화 시대야. 앞날을 내다봐야지. 마침 요즘 시국에 맞는 아이템이 있어."
-요즘 시국이오?
"따라와보게. 이미 자리도 잡고 간판도 생각해 놨지."


-호프집?
"요즘 세상이 하도 뭣같아서 술 소비량이 늘어단다며? 이때 한몫 잡아야지."
-당신 진짜 그 ET 맞수?
"너무 깊이 캐지 마. 알려고 하면 다쳐. 앗 이만 난 가봐야겠네!"

그(녀?)는 어디서 많이 본 듯한 검은 양복의 남자들이 오는 것을 보고
그 자리를 황급히 피하여 달아났습니다.
삭막한 세상은 ET마저도 바꿔버린 것일까요...


★촬영지: 신촌 모 사격장 및 신림사거리★
by 잠본이 | 2004/04/04 12:59 | 개그 액추얼리 | 트랙백 | 덧글(13)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41778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04/04/04 13:07
이젠 외계인마저 바꾸는 시대가 되었군요...
Commented by 시대유감 at 2004/04/04 16:12
아아, 이티를 처음 봤을 땐 화들짝 놀랐는데.
"저건 둘리가 영양실조에 걸린 것 같다" 라고 생각했었던가요.
Commented by rumic71 at 2004/04/04 16:31
총은 실물과 색깔이 다르면 되니까 저 사진은 맞는 겁니다.
Commented by 알트아이젠 at 2004/04/04 17:46
으음.......시대의 흐름은 거스릴 수 없는건가요
Commented by 카오스 at 2004/04/04 17:56
2T였군요...여지껏 잘못알고 있었습니다!
Commented by Devilot at 2004/04/04 18:48
잠본이님이 만나신 건 異T 아니면 裏T (사기당하신 거예요-.-)
저 상태면 M&M's를 줘도 말보로 담배로 바꿔달라고 할 것 같군요(..)
Commented by NAIN at 2004/04/04 20:18
강렬하네요. 이제 남은건 담배뿐..(?!)
Commented by 영원제타 at 2004/04/04 21:39
2T라고 해봐야 4T(네티)의 절반만 타락했군요.
4T는 무려 도둑이니…
Commented by 아스트랄환타 at 2004/04/04 22:27
2T가 많이 마음 아픕..;;;; [...] 세월은 2T마저 바꾸는거였군요,그분은 역시 잘생겼습니다![갑자기 웬]
Commented by Farrfetia at 2004/04/04 22:54
이티군.. 그러면, 못써!!
Commented by 이십오 at 2004/04/05 04:13
저건 투티예요~~ 이티일리가 없어~~
Commented by 카샤 at 2004/04/05 10:51
처음 이티를 보고는 징그러워서 악몽을 꿨었다지요(...)
그래도 참 세월이 빠르긴 빠르군요;ㅁ;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4/04/06 01:02
시대유감님> 영양실조에 걸려 '누렇게 뜬' 것이었군요.
rumic71님> 법규정의 허점을 교묘하게 파고들었네요.
Devilot님> 다행히 돈같은건 빌려주지 않았으니 됐죠 뭐.
영원제타님> 그거 나이스입니다.
아스트랄환타님> 세월이란 그런거죠.
이십오님> 섬나라에서 온 니[2]티일지도 모르지요.
카샤님> 확실히 어릴 때 보면 좀 무서웠을지도.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