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몇주 전의 기이한 꿈
꿈 속에서 나는 일본인듯한 어떤 외국으로 여행을 갔다가 숙소 바로 앞에 과자나 완구를 파는 잡화점 비슷한 곳에 들어갔는데 들어가서 이런저런 상품들을 보다보니 왠지 아까까지는 없었던 물건들이 계속 눈앞에 나타났고 게다가 그 상품들이 왠지 한번쯤은 내가 꿈꿔봤을법한 그런 것들이라 정신없이 살펴보다가 길을 잘못 들었는지 어느 골목으로 나와 한참 헤매던 끝에 다른 건물 하나를 발견하고 그 안으로 들어갔다.

건물 내에 신발 벗고 올라갈 만한 평상이 벽을 따라 계속 이어져 있길래 그 위로 올라가서 계속 걸어가기 시작했다. 그런데 묘하게도 그 평상을 따라 걷다보니 앞서가던 사람들이 모퉁이를 돌 때마다 한 명씩 사라져서 결국 나 혼자만 남게 되었다. 그 순간 내가 서 있던 평상이 통째로 엘리베이터처럼 아래로 움직여서 나는 지하로 내려갔는데 거기서는 왠지 역의 대합실이나 병원 대기실처럼 많은 사람들이 피곤한 얼굴로 여기저기에 앉아서 무언가를 기다리고 있었다.

사람들 머리 위의 TV나 선반에 고양이가 한두 마리 있는 걸 보고 이동네 사람들은 참 고양이를 좋아하는구나 생각했는데 다음 순간 이상하게도 그 고양이들이 꾸역꾸역 늘어나더니 마침내는 방 안에 있는 사람들 머리 위를 온통 뒤덮었고 그들의 입에는 마치 조커 베놈에 당한 피해자마냥 사악한 미소가 스리슬쩍 떠오르기까지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은 전혀 낌새를 눈치채지 못한 채 그냥 있던대로 가만히 있는 것을 보고서야 그 고양이들은 내 눈에만 보이는 일종의 요괴임을 깨달았다.

나는 내심 소름끼쳤으나 태연함을 가장하고 목소리를 한껏 낮게 깔아서 단호하게 "여기는 너희가 있을 곳이 아니다. 물러가라"고 일갈하였고, 바로 그 순간 아내가 무슨 소릴 하는거냐고 흔들어 깨워서 현실의 침대 위로 돌아왔다.




......이건 또 무슨 꿈일까?
방 전체가 지하로 내려가는거야 킹스맨 영화를 본 영향이라 쳐도 난데없이 바케네코라니;;;
by 잠본이 | 2015/03/01 23:42 | 엉망진창 환몽계 | 트랙백 | 덧글(12)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407176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존다리안 at 2015/03/01 23:45
그 고양이들 말이죠.
http://wiki.puella-magi.net/Kyubey
이렇게 생기지 않았나요? 아니면 아종인가?
Commented by 잠본이 at 2015/03/01 23:48
Commented by 존다리안 at 2015/03/01 23:51
브루스 회장님 출격해야겠군요.
Commented by JOSH at 2015/03/01 23:51
사실 잠보니 님은 거기서 한평생 헤메고 살다가 풀려나서
지금은 꿈이라고 생각하는겁니다.
Commented by 잠본이 at 2015/03/01 23:58
제 수명이 생각보다 꽤 긴 모양이군요(...)
Commented by 나이브스 at 2015/03/02 00:39
꿈의 상점?
Commented by 풍신 at 2015/03/02 06:04
오 꽤나 사이키델릭한 꿈이군요! 꿈 해석할 염두가 안나는...
Commented by 야구아 at 2015/03/02 10:51
이질적인 외국, 기이한 건물과 지하실, 희한한 고양이, 오싹한 소름 그리고 결국 꿈이었다는 결말까지….

딱 에드거 앨런 포나 하워드 러브크래프트 소설풍이네요. 혹시 소설 이미지가 꿈에까지 영향을 미친 게 아닐지.

(그리고 보니, 2주 후면 러브크래프트 기일이군요. 화이트 데이에는 모두들 사랑 만들기 아저씨를 선물합시다.)
Commented by rumic71 at 2015/03/02 16:26
저는 이야기 구조가 웰즈의 단편 같다는 느낌이...
Commented by 동사서독 at 2015/03/02 19:38
환상특급 속 에피소드 같네요. ^^
그러고보니 예전 일본 작가 단편 소설 중에 갓파의 세계에 살다가 다시 돌아온 사람 얘기도 있었죠.
Commented by 영원제타 at 2015/03/07 16:41
내심 소름끼쳤으나 태연함을 가장하고…

꿈 속에서도 냉철하신 잠본이님.
Commented by 로맨티스트 at 2015/03/13 15:10
인셉션+매트릭스+바케네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