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언젠가 왕자님이
蕎麦 ‏@m_soba / 2014년 4월 5일 오전 2:07
흔히 꿈많은 여성분이 '백마를 탄 왕자님이 날 맞이하러 와줄거야'라는 얘길 합니다만, 사실은 현재 세계에 왕국은 20개밖에 없고, 그 중 백마에 타는 문화권에 위치한 곳은 6개국, 결혼할 만한 연령의 왕자는 합계 8명밖에 없습니다. 세계 총인구 70억명 중에 8명인 겁니다. 게다가 그들의 평균연령은 47.25세. 현실은 비정한 법입니다.

그야말로 꿈도 희망도 없구만......
현대야 그렇다 치고 과연 역사상 저런 판타지가 훨씬 현실성이 높았던 시대가 있긴 있었을까 의문 T.T
by 잠본이 | 2014/04/06 17:31 | 개그 액추얼리 | 트랙백 | 덧글(9)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401510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풍신 at 2014/04/06 20:26
의외로 슬레이어즈의 피리오넬 왕자 (리나는 이렇게 부르는 것 싫어하지만...)는 작품 외에선 지극히 현실적인 설정일지도...(그래도 뭐 재벌2세라던지, 사장 아들이라던지는 왕자는 아니더라도 대체품은 되려나요?)

역사적으로 따지면 왕궁에 팔리거나 끌려들어간 좋지 않은 집 궁녀가 왕의 눈에 띄어서 떵떵거리고 사는 것이라던지...(신데렐라도 왕자 눈에 띄어서 인생역전인 이야기이니...)

서양으론 중세시대 때 귀족이 눈에 뜨이는 마을처녀 납치...같은 에피소드는 꽤 있었던 듯 하니 그걸 로망으로 만든 것일지도...커플이 결혼할 때의 초야권 발동도 있죠.
Commented by 잠본이 at 2014/04/06 18:50
(노력 안하고 단숨에 이뤄지는) 신분상승의 욕구란건 언제나 늘 있어왔으니...
Commented by 나이브스 at 2014/04/06 19:14
이렇게 현실적으로 분석할 줄은...
Commented by 잠본이 at 2014/04/06 21:11
저거 조사하느라 들인 시간이 얼마나 될는지...
Commented by 함월 at 2014/04/06 23:38
한 두 가지 옵션만 포기하면 훨씬 늘어날텐데...
가령 백마를 낙타로 바꾸기만 해도 대상자는 수백명으로 늘어나죠.

...네번째 부인이라도 좋다면 말이지만요.
Commented by 수부기 at 2014/04/07 14:38
음...꼭 일부다처제 국가가 아닐 수도 있지 않을까요?;;(자신없음)
Commented by 잠본이 at 2014/04/07 22:11
부족통합을 위한 정략결혼으로 왕자가 너무 늘어나서 늙어죽도록 왕위계승도 못하고 기다리기만 하는 사우디 왕실로 간다면...?
Commented by 액시움 at 2014/04/09 11:01
뭐, 백마 탄 왕자님은 그냥 여성들이 이상적으로 여기는 남자의 이미지를 간명하게 비유한 것일 뿐이고.

한국에서는 모 노래의 가사대로 "키 180cm 이상이고 연봉은 6천만 원 이상의 대기업 훈남이 내게 먼저 대쉬해오는..."식이 바로 저런 것이겠지요.

그리고 대부분은 사춘기 지나면서 현실을 깨닫잖습니까. 허허. 못 깨닫는 사람들만 괜한 고통을 받을 뿐...
Commented by 잠본이 at 2014/04/27 19:38
못 깨달은 사람 본인만 고통받으면 상관없는데 주로 주변사람들이 후폭풍을...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