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사이보그009 완결편, 제2화 웹 공개!
지난 4월부터 연재를 개시하여 화제를 모은 <사이보그 009 완결편>의 제2화 <사이보그 002 ~ 마천루의 바닥(전편)>이 2012년 5월 11일부터 7월 12일까지 클럽선데이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 공개중! 뉴욕에서 탐정사무소를 개업한 002 제트 링크에게 실종된 동생을 찾아달라는 어느 여성의 의뢰가 들어온다. 문제의 동생은 며칠 후 시체로 발견되고, 제트와 의뢰인은 정체모를 남자들에게 납치되어 악마숭배자들이 숨어있는 지하 교회로 끌려간다. 제트가 구금되기 전에 스쳐지나간 흰색 실험복의 남자들... 혹시 사이보그 전사들의 숙적인 '블랙고스트'가 관여하고 있는 것은 아닐까? 독방에 갇힌 채 어떻게 빠져나갈지 고민하는 제트를 보여주며 이야기는 다음편으로 넘어간다! 제3회 <마천루의 바닥(후편)>은 2012년 6월 12일부터 공개 예정!

제트의 사무소 벽에 험프리 보가트 주연 <말타의 매> 영화 포스터가 걸려 있다든가, 어두운 골목을 헤매던 제트가 '젠장, 이럴 때 프랑소와즈가 곁에 있었더라면'이라고 한탄한다든가, 독방에 갇힌 제트가 '혹시 검은유령단이?!'라고 생각하는 순간 원작의 해골가면(스컬과는 다른 타입의 블랙고스트 간부. 동일인 여부는 불명)이 한 페이지 가득히 회상으로 등장한다든가 여러모로 재미나는 장면이 가득. 제트와 의뢰인을 납치한 교단 관계자는 오히려 그들이 자기네의 소중한 형제를 살해했다고 몰아세우는데, 과연 사건의 진상은? 석삼선생의 원작판 <가면라이더 Black>의 초반부를 연상케 하는 뉴욕시 지하미궁의 살벌한 풍경이 눈길을 끈다. 마지막 장면 이후에 붙은 예고 문구에서는 '죠의 엄청난 액션[이 펼쳐진다]!!'고 하니 다음회가 더더욱 기대됨.
by 잠본이 | 2012/05/12 15:05 | 만화광시대 | 트랙백 | 덧글(8)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383952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히무라 at 2012/05/12 17:53
기대되는군요
Commented by 존다리안 at 2012/05/12 18:23
역시 제트는 코쟁이가 기본이지요!
Commented by 김실 at 2012/05/12 23:56
아 좋아요 너무 좋아요
Commented by 충격 at 2012/05/13 00:09
제트가 아니라 죠의 大액션!! 으로 되어 있네요;
Commented by 잠본이 at 2012/05/13 00:14
에피소드 주인공이 제트다보니 죠는 안나올 거라 생각해서 착각을 했군요. 수정 수정...
Commented by 충격 at 2012/05/13 02:24
사실 좀 뜬금없어서 편집부의 미스가
아닐까 싶지 않은 것도 아니긴 한데...
그렇다고 이런 大기획에 저런 미스를 내고 방치할까 생각해 보면
그럴 것 같지도 않고... 뭐 그렇단 말이죠(...)
Commented by 충격 at 2012/06/14 02:27
3화 나온 거 보니까... 결국은 그냥 미스였네요. 죠 안 나오고...
게다가 아직 수정도 안하고 그냥 그대로 있어...... -_-;;;
Commented at 2012/07/15 01:51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