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러브로마 제1권
원제: ラブロマ
저자: 토요다 미노루[とよ田みのる]
역자: 김동욱(벨제뷔트)
출판사: 세미콜론

별다를 것도 없는 어느 고등학교의 점심시간. 평범한 여고생 네기시는 호시노라는 남학생으로부터 난데없이 '널 좋아해. 우리 사귀지 않을래?'라는 고백을 받는다. 동급생이긴 하지만 반도 다르고 개인적으로 알지도 못하는 호시노의 갑작스런 고백에 당황한 네기시는 처음엔 거부하지만 점점 그의 페이스에 말려들어 만담콤비 겸 숙명의 라이벌 겸 찰떡커플(...)이라는 기묘한 관계를 만들어가게 된다.

-코단샤의 '월간 애프터눈'에 연재된 고교 러브코미디 만화. 본래는 1회성 단편으로 그려졌으나, 애프터눈 신인상을 수상한 이후 7개월 만에 후속편이 이어져 약 2년간 연재된 작품이다. 예의 바르고 자상하지만 생각하는 걸 곧장 말로 표현해버리는 직구남 호시노와 순진하고 성실하지만 감정표현이 격렬하고 사소한 일에도 흥분하여 날뛰는 열혈녀 네기시의 알콩달콩한 밀고 당기기가 그들을 따스하게 지켜보면서 즐겁게 놀려먹는 주변 인물들과 맞물려 깨알 같은 재미를 준다. 연애라는 주제를 다루고 있음에도 전혀 네가티브한 감정 없이 상쾌하고도 왁자지껄한 동네 축제 분위기가 계속되므로 연애물에 면역이 없는 사람도 안심하고 볼 수 있다. 겉보기엔 미니멀하면서도 필요한 디테일은 다 잡아내는 독특한 그림체도 정감이 간다.

-대체로 이야기를 끌고 나가는 쪽은 호시노인데, 진지한 표정과 공손한 태도와는 반대로 할 말 안할 말 가리지 않고 솔직하게 툭 던지듯 지껄이는 편이라 과연 다음에는 어떤 행동을 할지 예측하기 어려운 의외성이 가득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태도나 말의 내용 자체에서는 악의 없는 순수함이 느껴지기 때문에 남의 오해를 사거나 상처를 주는 일은 별로 없으니 참으로 기묘한 캐릭터다. 본인 말로는 감정표현이 서툴어서 늘상 포커페이스로 지내다가 자기 감정에 솔직한 네기시를 보고 감명을 받아 자신을 바꾸려고 노력 중이라 하지만 그 노력이 종종 괴이한 방향으로 튀어서 문제다. 하룻밤만에 책 한권 읽고 일품요리를 뚝딱 만들어내는 걸 보면 손재주도 상당한 듯하다.

-또한 처음에는 아무 생각 없이 이런저런 말을 하는 것처럼 생각되지만 나중에 가서 알고 보면 꼭 자기가 원하는 방향으로 사태를 유도하여 목적을 이루는 교묘함도 느껴진다. 겉보기엔 호시노가 실없는 소리를 하면 네기시가 못 참고 태클을 거는 구도이지만 사실은 그 태클마저도 솜씨 좋게 이용하여 자기가 원하는 결론으로 대화를 이끄는 호시노가 우위를 점하고 있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화가 호시노의 일방적인 작업(?)으로만 보이지 않는 것은 그 말들 사이사이에 숨어있는 '진심'이 느껴지기 때문일 것이다.

-반대로 상대역인 네기시는 보통 사람의 상식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는 인물이라 상대적으로 개성이 옅어보이긴 하지만 독자와 같은 입장에 서서 호시노의 폭주를 제어하는 포지션임을 생각해 보면 적절한 조치라고 생각된다. 다소 어이없긴 하지만 크게 상식에서 벗어나지 않는 가벼운 만담으로 시작해서 달콤하고도 풋풋한 연인의 대화로 이어지는 두 사람의 모습을 보노라면 독자까지도 괜시리 즐거워지는 묘한 만화라고 하겠다.

-1권에서는 두 주인공의 만남과 주변인물의 추가, 그리고 키스를 포함한 약간의 진전과 네기시 측 가족의 등장까지가 수록되어 있는데, 주인공들의 남은 여정은 아직 4권이나 더 남아있다고 하니 한동안은 이들 만담커플의 흐뭇하고도 염장지르는(...) 사랑의 행방을 차근차근 지켜봐야 할 것 같다. 번역에 애써주신 벨제뷔트님께 감사드린다.


ps. 오류인지 아닌지 좀 애매해서 신경쓰이는 부분이 두 군데.
- 51쪽 네 번째 컷에서 츠카하라와 요코의 대사가 서로 바뀐 듯.
- 114쪽 세 번째 컷에서 호시노가 딱 한 번 네기시를 '네기'로 부르는데 오타가 아닌가 싶음.
by 잠본이 | 2011/02/12 22:07 | 만화광시대 | 트랙백(1) | 덧글(1)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357348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세미콜론 공식 블로그 at 2011/02/13 11:06

제목 : '러브로마' 출간!
토요다 미노루의 러브로마 출간! 전 5권 중 1권이 먼저 나왔습니다.일본의 학원 로맨틱 코미디물에서 자주 보이는 소심+우...more

Commented by 벨제뷔트 at 2011/02/13 14:56
재미있게 읽으셨다니 다행입니다!

그런데 지적하신 건은... 정말이네요! 커헉... 혹시라도 증쇄된다면... 그런데 과연 증쇄가 되긴 될지 크흑...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