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실제 만화가가 '가명으로' 만화에 출연한 경우?
해설자나 딴지거는 투덜이 역으로 잠깐 얼굴 내미는 거 빼고, (길창덕, 윤승운 선생이 주로 하시던 짓)
진짜 등장인물 중 한명으로서 출연한 경우 중에서도 본명과는 좀 다른 이름으로 나온 경우만 골라 보면...

○ 자기 만화에 출연한 경우

  - 김수정 : <아기공룡 둘리> 및 흑역사가 되어버린 속편 <베이비사우르스 돌리>에서 만화가 '김파마' 선생으로 등장. 둘리에서는 주인공의 하소연을 듣고 '아기괴룡 똘리'라는 전기만화(?)를 그려줌. 돌리에서는 상당히 두리뭉실한 설정을 통하여 주인공의 외할아버지(?)가 되는 바람에 거의 레귤러 비슷하게 등장.

  - 테즈카 오사무 : <굶주린 자의 블루스>나 <종이요새>, <마코와 루미와 치이> 등의 자전적인 만화에서 자기 자신 역으로 출연하되 사용하는 이름이 약간씩 달라짐('오오사무 테츠로'라던가 기타등등). 오히려 만화가 본인이 아닌 진짜 캐릭터로서 등장할 때는 본명인 '테즈카' 그대로 쓸 때가 많아서 이채로움. (<블랙잭>이나 <지구의 악마>에 나온 테즈카 의사 등등)

  - 신전식 : <덜렁덜렁 삼총사>에서 두번 출연했는데 두번째는 본명 그대로였고 주인공들의 학교 선배라는 설정이었으나(다만 연재하는 만화 제목이 <똘방똘방 삼총사>;;;), 첫번째에서는 '신준식'이라는 별개 만화가로 주인공들에게 남파간첩이라는 오해를 받아 억울하게 뭇매를 맞는 수모를 당함.

  - 황미나 : '후앙메이나'라는 가명으로 어딘가에 등장했던 기억이 있는데 어딘지 모르겠음 OTL

  - 시마모토 카즈히코 : <불타라 펜>이나 <울어라 펜>의 주인공 호노오 모유루는 여러가지 면에서 작가 본인의 분신으로 추측되는 인물. 물론 본인은 완강히 부인하고 있지만, 이미 시마모토는 <불타라 펜>의 특집 컬러페이지(실제 사진으로 만화장면을 구성한)와 영화 <역경 나인>에서 호노오 역을 맡아 연기까지 했기 때문에 이미 공공연한 비밀이 되었음.

  - 후지코 후지오 : <퍼맨>에서 '후냐코 후냐오'라는 만화가가 등장. 주인공이 순전히 개인적인 목적으로 복제로봇을 사용하여 이 만화가의 대역을 만들어내지만 바쁜 마감에 쫓기고 있던 편집기자가 두명의 후냐코를 붙잡아놓고 한꺼번에 일을 시키는 괴상한 상황이 벌어짐.

  - 이원복 : <부에노와 말로>에서 사이비 심판 '이엄벅'으로 등장. (모습은 <먼나라 이웃나라>의 해설자 아저씨와 똑같음. 참고로 <먼나라 이웃나라>에서도 '이엄벅'이란 이름이 명패에 적혀 등장한 일이 있음)

  - 요시나가 후미 : 맛집기행만화 <사랑이 없어도 먹고살수 있습니다>에서 'Y나가 F미'라는 누가 봐도 너무 뻔한 가명으로 등장.

  - 야나기타 리카오 : 엄밀히 말하면 만화가가 아니라 원작자지만 특별히 수록. 자기의 공상과학 뒷다마 전문 칼럼을 만화로 각색한 <공상과학대전!> 시리즈에서 주인공들의 소박한 꿈에 찬물을 끼얹는 과학의 신봉자 네코야나기타 박사로 등장. 제법 인기가 있었는지 젊은날의 네코야나기타를 주인공으로 공상과학과 관련없는 분야까지 풀어나가는 외전 <네코야나기타 박사의 과학적 청춘>도 나왔음.

○ 남의 만화에 출연한 경우

  - 김철호의 여러 만화에 술집 손님이나 지나가는 행인으로 출연하는 '향세'나 '고박사' 등의 캐릭터는 아무래도 동료 만화가인 이현세나 고유성에게서 따온 인물인 듯. 특히 고박사는 <아이큐 300>에서 주인공 동생에게 슈퍼컴퓨터를 선물하는 괴짜 과학자로 나와 깊은 인상을 남겼음. (스토리상으론 그다지 안 중요하지만 OTL)

  - 시마모토 카즈히코의 <불타라 펜>에서 출판사 연말 파티에 참석하는 중견 인기작가 '와다치 미츠루'는 아다치 미츠루를 모델로 한 것으로 추정. 주인공인 호노오도 이사람의 팬이라는 묘사가 있음.

생각나는대로 추가될지도 모름. 제보 환영. =)
by 잠본이 | 2008/08/02 01:38 | 만화광시대 | 트랙백 | 핑백(1) | 덧글(57)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79132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남쪽계단 : 오늘의 목록: 0.. at 2008/08/02 21:21

... 실제 만화가가 '가명으로' 만화에 출연한 경우? - 잠보니스틱스 (더 아시는 분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저한테 말고, 잠본이님에게.)찾았어요! 영감을 주는 또는 특이한 또는 재미있는 이미지들 - ... more

Commented by T-Bell at 2008/08/02 02:01
12지전사에 나오는 손태규(와 그의 부인(...)) 도 기억나는군요^^;;
Commented by tarepapa at 2008/08/02 02:02
황미나씨라면 작중 이름만 언급되고 직접적으로는 등장을 안했던걸로 기억하고 있습니다.[종이 판넬로 늘씬한 모습을 그려서 세워놓고 등장한적은 있던것 같지만...]
Commented by mithrandir at 2008/08/02 02:07
후앙메이나는 녹색의 기사에서 세 마녀가 섬기는 여신인가 마왕인가이기도 했죠. (본래 모습이었는지 미화된 버전이었는지는 기억 안납니다만...)
Commented by etssyum at 2008/08/02 02:16
미즈키 시게루 본인이 게게게노 키타로 서반부에 잠깐 나왔던 걸로 기억합니다. 실명으로요.

하이스쿨 기면조에는 신자와 모토이에가 무려 신다라 하카에이(죽으면 묘지행-_-;)라는 슈에이샤 소속 만화가로 등장...
(더 깨는 건 그 옆에 테즈카랑 후지오 선생들이 가명으로 앉아있는 상황)

와다 선생도 스케반데카랑 각종 단편에서 등장하는데, 신 쿄이치로의 사건부 단행본 후기에서 자기가 등장한 부분 설명해주기도 합니다.

허영만씨는 요즘 연재중인 꼴의 한 에피소드에서 본인 실명으로 나오시더군요. 무려 이현세씨와 이상무씨한테 비교당하면서 편집장한테 쪼이는...

박흥용씨는 만화세계사에서 가족 전체가 등장합니다. 이때부터 사모님이 오토바이 타지말라고 말렸던 모양입니다. 나중에 큰 사고 당하셨던 거 생각해보면 그때 말 좀 잘 들으시지.. 하는 생각이
Commented by T-Bell at 2008/08/02 02:16
아.. 마담 베리의 살롱에 등장하는 킹교도 있군요.(...)
Commented by rumic71 at 2008/08/02 02:19
* 황미나는 '황민화' 로 모작품에도 등장했던 적 있습니다. 그것도 무려 유부녀 만화가!
* 이원복은 <시관이와 병호의 모험>에서 레귤러로 등장하는데 이야기 진행 도중에 별도의 원작자가 튀어나오는 괴이한 사태를 빚고 말지요...
Commented by 바구미 at 2008/08/02 02:19
조산명 선생은 아얘 닥터슬럼프 안에서 꽤 비중있는 캐릭터였죠. 드래곤볼과 세계관이 이어지기도 하니까 아마 적어도 한 번 이상은 죽었을 거라 생각하지만..;;;;

고필헌님의 만화에는 '강푸르'라는 정체 불명의 요정도.ㅎㅎㅎ
Commented by 리젯 at 2008/08/02 02:22
<마담 베리의 살롱> 에서 나왔던 킹교도 잊으시면 슬픕니다 흑흑.
Commented by rumic71 at 2008/08/02 02:25
이은혜가 자기 작품에서 으네 리라는 어패럴브랜드로 이름만 나온 적이 있군요. 이영란은 '로맨스파파'에서 무려 주인공의 담임선생으로 준 레귤러 출연.(이름은 '이영난'). 한승원은 '노란방 여자와 빨간방 남자'에서 자신은 물론 자기 딸, 심지어 동료인 김기혜마저 (이름은 '김기회'로 변용) 줄줄이 출연시킨 적이...
Commented by meercat at 2008/08/02 02:25
황미나씨의 무영여객이란 작품 중에 홍콩마피아의 행동대원들 이름이 당시 날리던 만화가들 이름이었던 적이 있었죠.
Commented by rumic71 at 2008/08/02 02:32
'여기는 그린우드'에서도 나스 유키에가 에피소드 한 편을 완전히 장악했던 기억이... 그런데 본명이 그대로 나왔던가...마야미네오는 파타리로에서 수시로 등장하는 데 주로 미-짱이라는 애칭을 애용.
Commented by rumic71 at 2008/08/02 02:35
김나경은 '빨간머리 앤' 에서 자신의 이름을 딴 '꽃나경' 이라는 캐릭터를 선보임과 동시에 요정 '마나가'로도 등장.
Commented by 동사서독 at 2008/08/02 02:46
고우영 화백
Commented by rumic71 at 2008/08/02 02:49
어셈블 인서트에서 유우키 마사미가 이름없는 캐릭으로 등장한 것도 생각나네요. '테츠코의 여행' 에서 키쿠찌 나오에는 아예 자기가 주인공. (그런데 이건 애초에 실화 바탕이니...)
Commented by 벨제뷔트 at 2008/08/02 02:51
호에로 펜에는 후지타 카즈히로가 후지타카 쥬비로라는 이름으로 등장하기도...!

그리고 조금 벗어난 이야기이지만 츠노다 지로가 공포신
문에서 예전에 함께 일하다가 사이가 틀어진(폭행당하기
도 했던) 카지와라 잇키를 '카지카와 이치노신'이라는 이
름의 난봉꾼으로 내보낸 바 있다는 일례도 떠오르는군요;
Commented by 존다리안 at 2008/08/02 11:58
실은 라이쿠 마코토씨도 잠깐이지만 등장합니다. 만화가들이 야구대
결하는데 릭이라는 이름으로 후지타씨 팀에 끼어 등장합죠.
Commented by young026 at 2008/08/02 02:59
<미스터 부>에 나오는 '전군'.
Commented by 간달프 at 2008/08/02 03:04
케로로 몇권인지는 기억나지 않지만 그 몇권에 토키와장의 전 멤버들과 신님이 나오셨었습니다.
Commented at 2008/08/02 03:08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manim at 2008/08/02 03:08
허영만 식객에도 황미나 작가가 나오죠. <김> 에피소드입니다.
Commented by Semilla at 2008/08/02 05:32
용비불패와 열혈강호 작가들이 서로를 자기 만화에 조연으로 출연시킨 적이 있는 걸로...
Commented by 풍신 at 2008/08/02 06:46
조산명(토리야마 아키라) 선생도 Dr 슬럼프(드래곤볼에서도...한번인가 등장)에서 그분 특유의 마스크 로봇(?)으로 등장했었죠.

당연해서 언급하는게 우습지만, 아다치 미츠루는 대부분의 자기작품에서 등장...

하세가와 유이치의 V건담에서 토미노 요시유키란 작가가 언급된다거나...

유우키 마사미도 어딘가에서 등장한 것 같은데...

고스트 스위퍼에서 타카하시 루미코씨가 "우르세이 야츠라"를 구상하는 모습으로 등장하죠.
Commented by 히스하 at 2008/08/02 06:49
클램프는 아예 멤버들이 골고루 등장하는거 같은데요...
작화담당인 모코나 아파파가 레이어스 때부터 홀릭xxxx, 츠바사등등에 둥시리한 모코나로 나오고,
이가라시 사츠키와 네코이 밋쿠(네코이 츠바키인가?)는 엑스와 츠바사에서 사츠키와 네코이라는 아가씨들로 천룡과 지룡으로 나옵니다.
오오카와 나나세는 좀 비중이 작아서 초기작인 20면상과 클램프 학탐에서 20면상의 여친 우타코의 언니로 나왔던 듯(이부분은 정확하게 기억이 안나네요)

클램프 멤버 이름 자체가 진짜인 것도 필명인 것도 있으니 이것도 포함되지 않을까 싶어서^^:
Commented by 홍월영 at 2008/08/02 07:42
"황민화"는 생각보다 여러 작품에서 등장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나이브스 at 2008/08/02 08:50
김파마씨는 거의 고정 출연까지 되었죠

장인어른으로...

데츠카 선생님이야 뭐...
Commented by ranigud at 2008/08/02 09:01
이진주씨나 이보배씨는 없나요? 가끔 등장하는 뚱뚱한 만화가가 있었던 거 같은데...
Commented by 애플밀크 at 2008/08/02 10:04
케로로 중사의 작가 '요시자키 미네'씨가 본명 그대로 극중의 만화가로 출연하시죠. 게로로 함장(...) 작가라던가.
다만, 이건 애니메이션의 경우고 만화책에서는 별로 드러나지 않지요 ? 함장 대신 '추장'이라는 만화가 나오고 작가에 대해서도 별로 언급하지 않은 듯.
Commented by 애플밀크 at 2008/08/02 10:18
점프와 챔프 계열 만화에서 좀 더 떠오릅니다.

1) <파이트볼>에서 작가 박철호씨가 퀴즈돌이로 등장.
2) 소년점프의 ... 아마 제목이 <몽몽>이었던 것 같은 작품의 작가분이 이충호씨와 친한 사이였는지 당시 이씨가 연재하던 '까꿍' 캐릭터와 그 부부를 자기 만화에 중요한 역할로 출연시킴.
3) <뱀프 1/2>, <열풍 지킴이 전기> 등의 작가 박찬섭씨 만화에 절친한 형님 - <힙합> 작가 김수용씨 등장. 극중의 활약은 적지만 박씨 본인 캐릭터도 작가 후기에서의 활약 등으로 유명.
4) <천하말썽 진도치>의 강경효씨. 본인과 편집부 식구 모두가 주역.
Commented by 애플밀크 at 2008/08/02 12:43
아차, 일본 잡지 이름과 헷갈렸군요. 소년점프가 아니라 아이큐점프.
Commented by 애플밀크 at 2008/08/02 10:22
5) <또몽>, <핫도그>의 작가로 잘 아는 최병열씨 만화에서도 그분을 뵈었습니다. 어느 만화였는지는 가물가물.
Commented by 애플밀크 at 2008/08/02 10:28
아기공룡 둘리에 대해 추가하자면,
둘리를 싣던 잡지 '보물섬'에 당시 연재하던 작가 전원이 본명을 달고 총출동하시는 에피소드도 있지요. (회사 간부에다, 잡지 '댕기' 출신인 이명신씨도 어쩌다 끼고 ...;)
Commented by 화이부 at 2008/08/02 10:45
유럽에도 비스무리한 사례가 있습죠+_+ 에드가 피에르 자코브(Edgar P. Jacobs)라는 만화가는 자기가 만든 블레이크와 모티머(Blake et Mortimer)시리즈에 스스로를 모델로 해서 만든 악역 오를리크(Olrik)를 고정적으로 등장시켰지요ㅎㅎ
(http://en.wikipedia.org/wiki/Olrik#Main_characters 에서도
Olrik was a self-portrait of Jacobs 라는 설명이 나와있지요)

게다가 이분은 에르제 어시이기도 했고 가까운 사이어서 에르제 만화에 가끔씩 카메오로 등장하기도 하지요. 들리는 바에 의하면 아독 선장의 모델이 에드가 피에르 자코브였다는 설이 있긴 한데... 확실한 건 아닙니다@@
Commented by 오거 at 2008/08/02 10:45
후앙메이나는 녹색의 기사에서
마녀들이 '후앙메이나의 뜻대로!' 라고 말하는 장면이 있었죠;;;
'우리 창조주의 뜻대로 한 거라 몰라' 라고 덧붙이기도 했고^^;
Commented by 아돌군 at 2008/08/02 11:49
허영만화백의 식객에서는 초밥왕의 작가인 테라다 화백도 나오지요;
Commented by 슈퍼히로 at 2008/08/02 12:14
쿠메타 코우지의 '제멋대로 카이조'에는 후지타 카즈히로와 반죠 다이치가 자주 장난거리로 등장했었죠. 이름은 안나와도 다 알만한 아카마츠 켄도 나오기도 했고, '절망선생' 최신간에는 제자인 하타 켄지로까지 등장했습니다.
만화가는 아니지만 '아키바서'에는 mirugi님이 선성우 라는 이름으로 등장하기도 했었군요...
Commented by Soundwave at 2008/08/02 12:33
만화 열혈강호에는 용비불패 작가 문정후가 정파의 거두 중 하나로 등장했죠. 이름도 무려 '용비불패 문정후'였던 걸로 기억합니다.
Commented by 벨제뷔트 at 2008/08/02 13:32
거꾸로 용비불패에서는 정파의 오무제 중 한 명으로 '파황신군 현재양'이 등장했지요 :)
Commented by draco21 at 2008/08/02 12:36
와악... 다 보고 또 기억하신단 말입니까? ^^:
Commented by YaWaRa군 at 2008/08/02 12:50
실명으로 등장한 작가들은 많은데, 이렇게 가명도 많았군요.
제게는 그래도 가장 강력한 작가의 가명의 분신은 킹교 폐하이십니다......^^
Commented by rumic71 at 2008/08/02 13:06
그러고 보니 제목은 기억 안 나지만 복어요리집 아들이 권투를 배운다는 작품에서 만화가 '허용만'이 레귤러로 등장했던 적도 있군요.
Commented by TerryLV at 2008/08/02 13:49
황미나 작가의 '이씨네집 이야기'에서는 황민화라는 인기 탑탤런트가 등장하기도 합니다. 엄청난 미화 캐릭터였죠; 이씨집 아들이랑 결혼하는데 남자팬들이 결혼식장에서 울부짖으며 난리치기도;
Commented by teaforme at 2008/08/02 15:20
황미나씨의 '슈퍼 트리오'에서 '황민화'씨가 무려 미스 코리아로 선발되는 장면이 있었습니다. 충격적이었습니다.
Commented by 실피 at 2008/08/02 17:59
이충호 선생님의 무림수사대에서 오대신군의 이름이 다른 만화가님들 이름이였습니다.
Commented by 사노 at 2008/08/02 20:55
김진 님 만화 [레모네이드처럼]에서는 부산 만화가 신일석 씨와 김 준(아니 김 진이던가;) 씨의 2인조 친한 만화가가 나왔어요. 물론 신일숙 씨와 김진 씨겠지만........이 당시에는 친했었던 것 같아요. 지금은 모르겠고. 신일숙 씨 [1999년생]에서 주인공의 살해당한 친구가 이름이 진이었죠.


블랙잭이야 유명하지만 그래도 댓글. 도끼와 장이 나오기 때문에 이시노모리 쇼타로, 후지코 후지오는 물론이고, 블랙잭의 고교 동창생인 게라로 나가이 고, 블랙잭 초등학교 동창생으로 사단 바퀴벌레 박멸회 회장인 마쯔모토 레이지가 바로 떠오르네요. 마쯔모토 레이지는 [인간곤충기]의 마지막에 신문기자로도 나와요.


다른 만화가 대거 출연이라면 후지코 후지오의 [만화의 길] 역시 빼놓을 수 없죠. 실명 예명 섞어명 등등 수도 없이 나오구요.

Commented by 하얀앙마 at 2008/08/02 21:05
20세기 소년(+21세기 소년)에 데즈카와 후지코 후지오 (물론 셋 다 가명으로)나오지요.

도키와 장도 보너스로 등장하고요.
Commented by 건담=드렌져 at 2008/08/03 00:01
용비불패 작가 문정후가 열혈강호에 출연하는 일도....
(반대로 열혈강호 작가인 양재현 작가가 용비불패에 이름 거꾸로 해서 등장하기도...)
Commented by rumic71 at 2008/08/03 00:08
조금 입장이 다른 경우지만, 알스란 전기 문고판 오마케 만화에서는 주인공들이 농땡이를 부리는 원작자 집에 쳐들어가 고문을 가하는 장면도 있었죠... 삼색털 홈즈 단편만화 중에도 범인역으로 원작자 본인이 등장한 적 있었고.
Commented by 風木景 at 2008/08/03 01:52
반대로 캐릭터 자체는 크게 연관성은 없지만 '실명으로' 등장한 경우라면야, 제가 아는 한도 내에서의 최고봉은 이진영의 [대륙전사]네요. '박산하', '이재석', '이충호' 등의 이름이 각 진영의 지도자로 등장하고 당시(90년대 초중반 [진짜사나이], [달숙이] 시기) 나머지 젊은 작가들도 인물들의 이름으로 대거 등장하거든요. 기억하건데 주인공인 저승사자와 몇몇 주역을 제외하면 주조역들을 전부 실명이었던 것 같아요(책이 어디있는지, 찾아도 안 보이는터라 정확하게 적을 수가 없네요).
Commented by Ayun at 2008/08/03 23:27
에가와 타츠야 : 골든보이 애니메이션의 한 에피소드(애니메이션 스튜디오)에서 엔가와 타츠야 라는 이름으로 등장하였으며 성우는 본인이 직접 맡았습니다.
Commented by sharkman at 2008/08/05 10:05
어셈블 인서트 - 데몬 대책반원 인원구성이 헤드기어였음.
패트레이버 - 시골 출신 AD로 이토 카즈노리가 등장하는 에피소드가 있음.
허영만 만화에 고박사, 고기자는 셀 수 없을 정도로 많이 등장함. 물론 모델은 고유성님.
캡틴 하록 - 프라모델 갖고 노는 뚱뚱이 기관장이 신타니 카오루.
그린우드 - 속옷 도적편에서 나스 유키에로 보이는 여류 만화가가 등장하지만 이름은 나오지 않고 머리에 N마크가 달렸음.
Commented by 코끼리엘리사 at 2008/08/05 11:13
김수정 선생은 둘리 오리지널에서도 거의 후반에
'어린 공룡이 등장하는 만화를 그리는 만화가'로 등장하지요.
실은 둘리의 짝이 되는 앞니 큰 암컷도 그때 등장하고.
Commented by 아울베어 at 2008/08/05 11:22
둘리 만화판이라면… 몇 편이었더라. 둘리였나 둘리 부인이였나, 선생님을 찾아가서 고구마와 라면을 먹으면서 이야기를 나누었던 장면이 있었던듯한. 그게 도대체 몇 년 전이야…
Commented by 영원제타 at 2008/08/05 23:12
조금 다른 얘기지만,
황 미나씨의 엘세뇨르에 보면 엘세뇨르인가 젊은 왕이 변장하고 시장에 나갔을때
배추파는 노점상으로 황 미나씨가 나오지요.
Commented by 영원제타 at 2008/08/05 23:14
아, 그리고
후앙 메이나는 무영여객에서 주인공 링링이 레이를 처음 만났을때
레이 애인으로 한 번 나왔던 기억이 납니다.
Commented by tentakaize at 2008/08/06 09:39
시마모토의 자서전 '아오이 호노오'는 대놓고 안노히데아키랑 아다치미츠루등 다 실명으로 나오면서 정작 자기이름만 여전히 호노오로 쓰고 있더군요.
Commented by puella at 2008/08/07 11:06
이미라씨의 '인어공주를 위하여'에서 주인공이 딸부잣집 막내딸로 나오지요. 어머니가 만화가이고 아버지가 매니저, 언니들이 어시스턴트인데 언니들 이름이 '일숙, 혜린, 미라'였던 기억이...
Commented by 대마왕 at 2008/08/07 20:10
이원복 선생님은 그 옛날 <시관이와 병호의 모험>에서부터
주요 등장인물로 나왔었죠...ㅋ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