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궁극의 방정리 : The Photo Edition
저와 20여년을 함께 해 온 예전 책상입니다.
국민학교 때 샀던 걸로 기억하는데 아직도 멀쩡하게 버티다니 참 탱크주의가 따로없죠.
(그 말을 들으신 어머니 말씀 '그래서 리바트가 요즘 한샘에 밀리잖아' ......OTL)

각도를 달리해서 한번 더 찍었습니다.
물건을 다 치우고 난 뒤에 찍은 사진입니다.
참고로 위에 놓여있는 목제 책꽂이는 보르네오에서 별도로 만든 것인데
어머니 친구댁에서 버리려는 걸 얻어와서 고교때부터 잘 써먹었지요.
좀더 가까이서 찍어보았습니다.
오랜 세월 여러 동네를 이사다니며 쓴 것 치고는 참 깨끗하군요.
왼쪽 위에 붙어있는 길다란 서랍 안에는 이런 물건들이 들어 있었습니다.
새로 들어오는 책상은 오른편에 이동식 서랍(3단)이 딸려있는 대신
이 서랍과 대응하는 왼편 고정서랍은 붙어있지 않기 때문에
여기 있는 물건들을 분산시켜 다른 서랍 3칸에 재배치하느라 고생 좀 했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반입되어 온 책상 Mark II! (아이언맨이냐)
높이도 넓이도 한층 업그레이드.
서랍장 쪽은 이렇습니다.
4시간 넘에 낑낑대며 책과 물건들을 배치한 결과입니다.
맨 위에 있는 뚜껑달린 책장에는 이런 것들이!
보기만 해도 마음이 푸근해지는 무적의 책상.
모처럼 방정리를 하고 나니 기분이 상쾌하더군요.
(쌓여있는 물건 들어내고 먼지 깔린 거 다 털어내면서
'내가 이렇게 무시무시한 방에서 살았던가?'하는 기분이 들 정도였으니;;;)
이제는 또다시 카오스에 빠지지 않도록 좀 규모있게 정리도 자주 하면서 살아야겠죠.

......그나저나 이거 튼튼한 만큼 무게가 장난 아니던데...
나중에 독립해서 따로 이사나갈때 이 책상을 어떻게 운반하지? OTL
by 잠본이 | 2008/06/07 11:47 | 광화부 전시실 | 트랙백 | 덧글(26)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76656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SCV君 at 2008/06/07 11:48
새로운 책상!!
가구를 새로 구입하면 즐겁긴 하지만, 정리하는게 꽤나 힘들지요;;
Commented at 2008/06/07 11:50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8/06/07 11:52
그렇군요. 본문을 약간 수정하겠습니다.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08/06/07 11:55
우오옷 놀라운 정리상태
Commented by 미친마녀 at 2008/06/07 12:01
제방에 초대해서 정리를 부탁드리고 싶을 정도입니다...지금 제 옆으로 보이는 제방과 너무 비교되는 사진입니다.ㅠㅠ
Commented by Muphy at 2008/06/07 12:04
오오오.. 제방과도 엄청난 비교가.. -_-;;;;
카오스의 진수를 시전하는 방과는 너무나도 다르군요. ;ㅁ;
Commented by 올페노크 at 2008/06/07 12:27
오오오 책상 이쁘고 좋네요. 윗부분의 책장은 천장까지 높이를 재서 직접 짜서 맞추신 건가요?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8/06/07 17:17
맞춤은 아니고 적당한 높이의 책장을 골라서 기성품으로 구입했습니다.
Commented by 박키비 at 2008/06/07 12:39
우왕 뚜껑있는책장 너무 탐나요ㅠㅠ 떳떳치 못한것들을 넣어두는데 효과적일것 같아요!ㅠㅠ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8/06/07 17:18
자물쇠까지 달려있으면 더 좋을텐데 안타깝게도 그런건 없네요. =)
Commented by 라우비 at 2008/06/07 12:49
오오 축하드려요! 마음이 풍요로워지는 책상이군요...
제 방에 가져다놓으면 저 뚜껑 곧 열리지도 닫히지도 않게 될 것 같지만;
Commented by draco21 at 2008/06/07 14:26
어느쪽이나 다 깔끔하시네요 뭘... ^^: 제방을 보신다면... OTL
Commented by 한국출장소장 at 2008/06/07 14:44
싱패군요. 거기다 IBM 트래블러 마우스..(엉뚱한데 눈길이 가는 사람-_-)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8/06/07 17:19
사진이 흐릿하게 찍혀서 알아보기 힘들텐데 눈썰미가 대단하십니다 OTL
Commented by LINK at 2008/06/07 15:35
와. 깔끔. 저 책상 저도 있었던 거랑 같은 녀석인 거 같기도 하고..

역시 남의 방 구경은 재미있습니다 ㅋㅋ
Commented by 페리 at 2008/06/07 16:55
와우, 책상 좋네요 :)
그나저나 책상위 책꽂이의 저 풍족함이 참 부럽다지요...(먼 산)
전 뭐 제방이 이미 창고대용으로 쓰이고 있는지라...
Commented by tarepapa at 2008/06/07 16:57
가운데가 휜걸로 보입니다만...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8/06/07 17:18
어머님께서도 그점을 지적하시며 '빨리 책상 바꿔라'고 여러번 압력을 행사하셨지요. OTL
Commented by 아크몬드 at 2008/06/07 18:41
깔끔하군요~
Commented by 세바스찬 at 2008/06/07 18:49
우오오 존경스러워요.
이거 보고 저도 책상과 서랍 정리하고 싶어졌습...(마음만)
Commented at 2008/06/07 20:12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소피아 at 2008/06/07 21:30
정리의 달인이시군요. -_-b
멋지게 정리하는 기술, 좀 전수해주시면 안될까요? ㄷㄷㄷ
Commented by marlowe at 2008/06/07 22:56
가로 길이는 2미터에 상판 밑에만 서랍이 달린 책상이 있으면 좋겠어요.
그런 심플한 책상을 찾기가 쉽지 않더군요.
Commented by 펭귄 at 2008/06/08 01:20
시험 기간인데.. 책상정리하신걸 보고나니 더 땡기는군요,,,,
Commented by 대마왕 at 2008/06/08 08:09
제 책상도 20년이상 저랑 같이 사는데요...
독립해서도 집에서 들고 나왔더랬죠 ㅋ
Commented by LONG10 at 2008/06/08 11:09
...저 리바트 책상... 지금 이 덧글을 쓰고 있는
컴퓨터가 올려져있는 책상이네요......

(세부적인 디테일에 조금 차이가 있긴 하지만...)

그럼 이만......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