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스핑크스를 두번이나 병신 만든 디즈니
세계의 불가사의 중 하나로 꼽힐만한 이집트의 거대 석조물 스핑크스를 자세히 보면, 코 부분이 뚝 잘려나가 있어서 얼굴이 참으로 불쌍하게 생겼다. 나폴레옹 군대의 병사가 대포를 오발했다느니 뭐라느니 하는 식으로 설명하고 있긴 한데 정확한 이유는 잘 모르겠고... 생각해보니 디즈니가 제작한 애니 중에서도 스핑크스의 코가 깨지는 장면이 두 번이나 나오는데 각각 다른 이유를 붙여서 설명하고 있는 게 재미있다.

첫번째는 TV시리즈 <욕심쟁이 오리아저씨Disney's Ducktales> 중에서 주인공인 스크루지 아저씨가 시간여행을 하다가 엉뚱한 시간대에 떨어져서 행불된 상황에 그의 꼬마친구인 원시오리 부바가 타임머신을 몰고 이 시간대 저 시간대를 돌아다니며 끈질기게 스크루지를 찾는 장면이다. 이리저리 헤매던 부바는 결국 고대 이집트에까지 타임슬립하여 방금 막 완성된 스핑크스의 코를 들이받아 부러뜨리고 만다. 처음에는 '내 스핑크스... 망쳐놨다망쳐놨다망쳐놨어!'라며 길길이 뛰던 석공은 결국 '자세히 보니 이것도 괜찮은데'라며 현실을 인정하는 쪽으로 돌아선다. (더빙판에서 이 석공을 연기한 오세홍씨는 그뒤에도 수많은 엑스트라를 전전하시다가 결국 준주역인 '기즈모덕' 펜톤 크렉쉘로 등극하신다 OTL)

두번째는 극장영화 <알라딘>에서 가진거라곤 잔머리와 요술램프밖에 없는 가난뱅이 알라딘이 마법 양탄자에 공주를 태우고 신나게 'Whole New World'를 불러제끼며 밤하늘을 누비는 장면이다. 이 장면에서 주인공들은 노래가사에 맞춰 다양한 장소를 오가는데, 그러던 중 스핑크스를 조각 중이던 석공을 발견하고 반갑게 인사하지만 사람이 양탄자를 타고 하늘을 날아다니는 부조리한 상황에 깜짝 놀란 석공은 코 부분을 망치로 열심히 조각하다가 손이 미끄러지는 바람에 스핑크스의 코가 깨진다는 얘기다. OTL

남의 나라 고전 빌려와서 자기네 색을 입혀가지고 더 오랫동안 팔아먹는 거나 뭐 기타등등의 이유로 디즈니가 성토당하는 일도 꽤 되는 걸로 알지만, 아직까지 디즈니가 스핑크스를 두 번이나 병신 만들었다고 욕하는 사람이 없는 걸 보면 세상엔 아직도 밝혀내야 할 진실이 많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믿는 사람 글럼골드)
by 잠본이 | 2007/12/08 00:19 | ANI-BODY | 트랙백 | 덧글(12)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67912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이로동 at 2007/12/08 00:24
1번의 경우 돈으로 해결.
2번의 경우 마법으로 해결.
Commented by Grard at 2007/12/08 00:26
"말썽많은 수다쟁이!!!"
Commented by 호크윈드 at 2007/12/08 00:27
그러니까 이럴 때 언제나 드는 의문... 글럼골드는 누굽니까?
Commented by Initial_H at 2007/12/08 00:30
스핑크스를 만든 사람들에게서 고소가 들어올리가 없으니 디즈니가 막나가죠.[야]
Commented by 사은 at 2007/12/08 01:05
그러면서 자기들 저작권에는 눈을 번쩍번쩍하는게 좀 거시기하지 말입니다. 허허. ^^;
Commented by 나이브스 at 2007/12/08 01:10
뭐 스핑크스 코가 그렇게 된 원인은 아무도 모르고

결과는 사실이니 뭐라 할 사람이 없을지도...
Commented by rumic71 at 2007/12/08 10:29
<딱다구리>에서도 한 번 더 부숴먹은 것 같은데...
Commented by 태두 at 2007/12/08 12:00
...사실 스핑크스 코가 그 지경이 된 건 그걸 갈아마시면 아들을 낳는다는 속설 때문입니다.[뭣]
Commented by 영원제타 at 2007/12/08 12:01
사실 디즈니는 나폴레옹 팬인 겁니다.
Commented by young026 at 2007/12/08 14:35
호, 그러니까 저걸 믿으면 세상에서 두 번째로 부유한 ...가 될 수 있다는 말이군요(솔깃).
Commented by Dataman at 2007/12/08 17:50
(솔깃) 2.

63빌딩에 금화를 가득 채워넣고 수영을 하고 있는 스크루지네 금고에 구멍을 뚫어서 빼돌리는 겁니다 :D
Commented by 겜돌 at 2007/12/08 17:56
그러고보니 아스테릭스에서도 나오죠. 오벨릭스가 (스핑크스에)
올라보이겠다며 올라가다가 냅다 코부분을 부숴버리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