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그녀는 건오타' 제1권 발매!
★그녀는 건오타[ガンオタの女] (1)
-사비시 우로아키[左菱虚秋] 著
-2007년 11월 26일 발매 / 567엔 / B6판 / ISBN 978-4-04-713988-6-C0979 / 카도카와서점

알아주는 대기업 '즘 물산'에서 근무하는 '가노타 우츠키[賀ノ多うつき]'는 항상 영업성적 베스트를 기록하는 미모의 여성사원. 회사 안을 걸어가면 남녀를 불문한 전 사원의 뜨거운 시선이 그녀를 향할 정도다. 그러나 그녀에게는 아무에게도 말 못할 비밀이 하나 있었다. 그것은 바로 그녀가 샤아 아즈나블에 열광하는 중증 건담 오타쿠(정확히는 지온 빠순이)라는 사실! 그런데 그녀가 눈독을 들이고 있는 엘리트 남성사원 키시리 아사히는 반대로 건담을 엄청나게 혐오하는 습성이 있었다. 게다가 가노타를 눈엣가시로 여기고 허구헌날 음모를 꾸미는 라이벌 마카베, 어리숙한 언동과 막강한 빽으로 가노타를 피곤하게 하는 회장 딸 자히 카루라, 부모가 여행 간 사이 가노타가 맡아 기르게 된 격투소녀 아소 라라 등등 어디서 본듯한 개성만점의 인물들이 총출동하면서 가노타의 직장생활에 적신호가 켜진다! 그녀는 과연 평범한 OL이라는 지금의 이미지를 수호하면서 키시리군의 하트를 거머쥘 수 있을 것인가?!

월간 <건담 에이스>에서 연재중인 패러디만화의 첫번째 단행본. <기동전사 건담>의 캐릭터를 모델로 한 등장인물이나 상품, 간판 등이 다수 등장하여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인기 MS들도 프라모델이라는 형태로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당초에는 <건담에이스 스페셜 개그특집호>(2006년 11월호 증간)에 1회짜리 단편으로 수록되었으나 의외로 인기가 좋아 2007년 1월호(No.53)부터 연재를 개시하였다. 작품 속에서 알게모르게 내비치는 야시시한 장면 때문에 건담에이스 사상 최초(?)로 모에[萌え]요소를 전면에 내세운 작품으로 꼽힌다. 작가는 이전에 만화가 타케우치 모토키[竹内元紀]의 어시스턴트로 활동했던 인물.

Edit (C) ZAMBONY 2007

단행본 구입 예정. 내용이 궁금하신 분은 뇌입어 모 님의 대패질 버전을 훑어보시길.
발매소식 알려주신 왜곡왕님께 감사를... =)

......여기서 질문: 가노타와 마카베의 위험한 사랑은 이루어질까요?
(그러니까 그런 관계가 아니라는데 그러네!;;;;;;)

한없이 논픽션에 가까운 픽션 (Bloc Notesさん)
남편이 되게 좋아하더군요 (ちのさん)
by 잠본이 | 2007/11/04 00:25 | GUNDAMANIA | 트랙백 | 핑백(1) | 덧글(13)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66160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잠보니스틱스 : '그녀는 건오.. at 2009/02/07 01:34

... 가노타[賀ノ多]와 동거 중인 소녀 라라, 드디어 두 사람에게 헤어질 때가 왔는데...? 그리고 가노타의 운명은...! 경악 & 감동의 클라이막스는 반드시 보시라. 첫째 권에 대한 글을 쓴 게 무려 1년 4개월 전이었다는 사실이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세월은 빨리도 지나갔구나...(중얼) 뭐 그거야 어떻든 1권에서 그런대로 무난하게 이어가던 ... more

Commented by 영원제타 at 2007/11/04 01:00
건담이 여러 사람 먹여 살리는군요.
반대로 샤아는 여러 사람을 망쳐놓고…
Commented by 구바바 at 2007/11/04 01:07
그런데 '오타쿠'가 남자에게 눈독을 들이거나 하는 일을 한다는게 모순이 아닐까 싶은 생각이... 그러니까, 오타쿠라 하면 '취미'생활에 빠져있어서 이성문제는 등한시한다는 인상이 있어서 말입니다;;;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7/11/04 01:11
영 모님> 그리고 둘이서 여러사람 지갑을 털고 있죠.

구 모님> 저 캐릭터는 정확히 말하자면 '과거에 오타쿠였다가 성인이 된 지금은 과거 청산하고 평범하게 살아보려고 하는데 무의식적으로 숨은 버릇이 나와서 그게 잘 안되는' 유형이라 말씀하시는 그런 정의와는 좀 차이가 있죠. (거기에다 말로는 건오타라고 해도 건담엔 관심없고 오직 샤아에 죽고사는 쪽이라 더 미묘)

그렇다고 해서 제목을 '한때는 샤아만세였는데 지금은 아닌척하려고 애쓰는 여자'라고 지으면 너무 길잖습니까 OTL
Commented by Dataman at 2007/11/04 02:54
오직 샤아라기보다는 전반적으로 지온,이라는 느낌이긴 합니다만...

아무튼 구매 예정자 한명 추가.
Commented by 天照帝 at 2007/11/04 03:45
후... 후후... 후후후후후후...OTL;;;
(<--- 여러 가지 의미로 복잡한 웃음)
Commented by meercat at 2007/11/04 13:49
와 이거 재밌겠네요
Commented by 秘密 at 2007/11/04 13:51
건오타였다가 건담을 버리자...고 했는데 자쿠(게다가 샤아팬..)로 전향한거군요....하하...
Commented by 샌드맨 at 2007/11/04 15:27
후...나왔군요. 구입해야 하나..;; (<-다만 연재분으로 다 본사람)
Commented by 半道 at 2007/11/04 17:02
정발은... 무리겠죠?
Commented by kunoctus at 2007/11/04 19:26
우어..기대됩니다. 제목에서 상상되는 바로는 일드로 나와줘도 뒤집어 질 듯..(이라지면 무리겠죠?)
Commented by dennis at 2007/11/05 11:46
키노쿠니야에 들어오면 한권 사봐야 겠습니다.
저도 연재 하는거 한두번 본 기억이 있는지라... ^ ^
Commented by 검은해 at 2007/11/05 21:43
... 비슷한 단편을 아마 읽어본 것 같은데 정말로 “건담을 버리자!!!” 했다가 샤아와 자쿠에 빠진 여자의 이야기였습니다. 어느새 정신차리고보니 빨간 정장에 휴대폰 벨소리는 “샤아가 온다”... 엔딩이 또 압권이였죠.
Commented by whip at 2007/11/06 13:10
아무리 봐도 이 만화는 키노타와 마쿠베의 러브라인...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