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이 중년을 보라
(C)光プロ/敷島重工

<철인 28호>(2004)에 등장한 관방장관.
철인 사건과 관련하여 오오츠카 서장에게 지시를 내리는 정부 관료로,
조국을 위해 나름대로 노력하기는 하지만 별로 신통한 결과를 못 거두고
도리어 카네다 박사의 유산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불쌍한 역할.
공권력의 대표자로서 겉보기엔 꽉막힌 노친네처럼 보이지만
속을 터놓고 보면 의외로 말이 통하는 사람이기도 하다.
(참고로 위 그림은 극장판 <백주의 잔월>에서의 등장 장면.)

주인공이 모르는 중요한 비밀을 감춘 채, 체제 수호를 위해 동분서주하지만
결국 일이 꼬이는 바람에 주인공과 한배를 타게 된다는 점에서는
이마가와의 전작인 < G건담 >의 카라토 위원장을 연상시키는 역할.

그러나 아시다시피 이 아저씨는 원작 <철인 28호>는 물론이고
이제까지의 어떤 철인 관련작에도 등장한 적이 없는 오리지널 캐릭터이다.
그렇다면 그의 모델은 누구였을까?

(C) Hikari Prod.

유력한 후보로 떠오른 것이 바로 <마즈>의 방위청 장관.
눈동자 모양이나 체격 등이 다소 다르기는 하지만
전체적인 실루엣이나 하는 역할 면에서는 꽤 비슷하게 느껴지기 때문이다.
(뭐 횡산선생 역사만화를 보면 널리고 널린 게 저런 얼굴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
저 그림에선 각도 탓에 팔자수염으로 보이지만 확인해본 결과 관방장관과 마찬가지로 일자수염.

어쨌거나 저 국방성장관이 순전히 총리 잘못 만난 죄로 건물에 깔려죽는 배드엔딩을 맞는 데 비해
우리의 관방장관님은 TV판, 극장판 양쪽에서 좀 홍역을 치르긴 해도 무사히 살아남으니
이 어찌 다행이 아닐 수 있으리오.
(...쇼타로일당이 벌려놓은 거 다 수습할 거 생각하면 오히려 지옥일려나? OTL)
by 잠본이 | 2007/09/19 23:45 | 바벨의 농성 | 트랙백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63869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가고일 at 2007/09/20 00:22
..관방장관이라.....

차기 총리후보로 유력한 모씨가 떠오르는군요.ㅡㅡ;
Commented by 산왕 at 2007/09/20 00:33
나날이 지옥이겠죠 orz
Commented by 제목없음 at 2007/09/20 17:21
틀림없이 생지옥일겁니다 ㅇ>-<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