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6월 9일은 초인로크의 날?!
히지리유키 공식홈 '전뇌하마' 부설 블로그에서:

로크의 날

작년(2006년) 6월 9일에, '6월 9일은 초인로크의 날'이라는 이벤트를 열었는데, 블로그나 mixi의 일기장을 통하여 수많은 팬 여러분이 초인 로크와의 만남에 관하여 이야기해 주셨습니다. 이런저런 분들이 쓰신 텍스트를 읽어보고서, '이렇게 써도 괜찮으려나' 하는 마음에 가슴을 두근거리며, 코멘트를 해 드렸던 기억이 납니다. 코멘트에 대해 또다시 답장을 주신 분들과의 사이에 새로운 교류가 생겨나, 정말로 즐거웠습니다. '하마'(=히지리 유키)도, 굉장히 기뻐했어요. 작년 이벤트에 참가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mixi의 커뮤니티를 통하여, 올해에도 역시 '6월 9일은 로크의 날' 이벤트에 많은 분들이 참가해주신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

얼마 전, '하마'와의 대화 중에 "그러고 보니, 작년에는 그런 일도 있었지~"라며 이벤트 얘기가 나왔길래, 만약 또다시 주제를 정해달라는 부탁을 받는다면 뭐가 좋을까 하고 물어봤습니다. '하마'는 "뭐든지 괜찮아"라고 대답하더니, 그 직후, 생글생글 웃으면서 "사실은, 이런저런 사람들이 그려준 로크를 보고 싶은데"라고 말하는 것이었습니다.

6월 9일에, 초인 로크에 대하여 무언가 적어주시면 대단히 기쁘겠습니다. 그림을 그리시는 분께서는 로크의 그림을 그려주시면 '하마'가 매우 좋아할 겁니다.

죄송합니다만 저는 그림을 못 그리기 때문에 텍스트만 적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이 포스팅을 올리는 것을 계기로, 그동안 뜸했던 블로그 갱신도 좀더 활발하게 해나갈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옛날에는 누구든지 볼 수 있는 장소에 글을 쓰곤 했지만 요즘은 상당히 소심해진 나머지, 가끔 mixi에 일기를 쓰는 정도입니다. '블로그를 갱신해야 하는데'라고 몇 번이고 생각했습니다만, '하마'에 관해서 뭔가 쓰려고 해도, 워낙 변화 없이 하루하루 똑같은 생활을 하다 보니 쓸 거리가 별로 없어서, 결국 공지사항만 올리게 되었습니다. 저 자신에 대한 얘기를 쓰려고 하면, 아무래도 블로그다보니 어떻게 해도 긴장하게 되어버려서... 죄송합니다. (작년 6월 9일의 이벤트 때에는 여기서도 저에 관한 얘기를 장문으로 쓰긴 했지만, 얼마 지난 뒤 되돌아보니 몹시 부끄럽더군요) 그래도 힘을 내서, 뭔가 쓰게 되면 좋을 텐데요... 분명 작심삼일이 될 거라 생각하긴 하지만...

지금 '하마'는 아수라장에 빠진 상태입니다. 4월, 5월 연이어서, 바쁜 나날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기운차게 일하는 중이에요.

Original Text (C) Denkaba 2007.05.23
Translation (C) ZAMBONY 2007.06.13

그후 이벤트용 블로그 개설 공지이벤트 시작 안내를 거쳐, 6월 9일의 행사는 무사히 막을 내렸고, 간단한 경과보고와 감사 인사가 뒤이어 올라왔다. 올해는 특히나 초인로크 탄생 40주년이 되는 해이기도 하므로, 더욱 각별한 이벤트라 하겠다.

6월 9일 하루동안 일본 전국의 (수는 적지만 반응은 열광적인) 로크 팬들로부터 인사말, 팬아트, 수제 팬시 등의 각종 형태를 띤 메시지가 날아왔고, 그 결과물들이 이벤트 전용 블로그에 전시되어 있으니 관심있는 분들은 한번 들러보시길. 40년의 세월을 뛰어넘어 여전히 사람들을 홀리고 다니는 알로에초인의 위력을 다시금 실감할 수 있을 것이다!

...........근데 이렇게 되면 6월 9일을 다른 의미로 새기고 계신 k모님이 무지 쓸쓸하실 것 같은데 OTL


ps. 참고로 윗 글에 하마선생이 무지 바쁘다고 적혀 있는데, 현재 영킹 아워즈에 연재 중인 <초인로크 : 얼어붙은 성좌> 외에 코믹 플래퍼 최신호 쪽에도 로크 관련 신작을 하나 더 발표하게 되어서, 그 준비 때문에 바빴던 모양이다. (과연 어떤 작품이 나올 것인가? 기대하시라!...는 말은 내가 작가가 아니니 못하지만, 뭐 하여튼 그렇다는 얘기)
by 잠본이 | 2007/06/13 22:21 | 로크모험기 | 트랙백 | 덧글(6)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58463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mirugi at 2007/06/13 22:55
6월 9일. …69…!?
Commented by 키비 at 2007/06/14 00:03
저 올해는 쫌 쓸쓸했어요...............orz
매년 이벤트 열어주시던분이 올해는 잠적을..!!!ㅠㅠ
Commented by 자무 at 2007/06/14 12:12
벌써 40주년이군요!!
이벤트 전용블로그 팬아트에 수많은 로크들이!!...역시 아이돌! 이십니다 >.<~
Commented by 코토네 at 2007/06/14 13:34
6월 9일이 초인로크의 날이었군요.
Commented by 半道 at 2007/06/14 20:31
애정이군요. :)
Commented by An_Oz at 2007/06/15 14:23
초인로크 라이자 연재하던 영킹 아워즈 플러스가 라이자 마지막화에 맞춰 휴간에 들어갔는데...
그러면서 하나 빼고 모든 연재만화를 종료시켰습니다. 아무래도
초인로크에 맞춘 기획이었던건지... 아닌건지 잘 모르겠네요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