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대모임 외전 - 토로의 대모험!
★토로워즈 에피소드 1 : 보이지 않는 혈연★

옛날 옛날, 귀여운 주인님과 함께 행복하게 사는 토로가 있었답니다.

어느날 토로는 수상한 e메일을 받고 약속장소로 나가게 되지요.

그곳에는 처음 보는 이상한 아저씨가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다짜고짜 칼을 빼들고 덤벼드는 아저씨를 막으려고 토로도 검을 들지요.
그러다 아저씨가 소리칩니다.
"내가 네 애비다!"
그러나 이정도로 꼼짝할 토로가 아닙니다. "그래냥? 그럼 용돈 줘요냥."
절망한 아저씨는 토마토를 던져주고 달아났습니다.


★토로워즈 에피소드 2 : 인질범의 습격★

겨우 아저씨를 물리친 토로의 뒤에서 누군가가 권총을 장전합니다!

드디어 튀어나온 인질범!
"헬기와 돈 8억원과 월희 한정판과 인라인 스케이트와 멸치젓을 내놔라!
반항하면 이 괭이의 목숨은 없다!"
불쌍한 토로의 운명은?


★토로워즈 에피소드 3 : 토로를 동반한 검객

바람처럼 나타나서 인질범을 물리치고 토로를 구출한 검객!

"너의 실력도 대단하지만........
내가 보기엔 한국에서 두번째다."

그때 정신을 차린 토로가 말했습니다.
"아니, 아까 총든 아저씨 어디갔냥? 한참 재미있었는데냥!"
은혜를 전혀 모르는 토로였습니다.

거기에다 검객을 쫓아온 수상한 그림자가 망치를 들고 덤벼듭니다!
"이봐 학생, 하숙비 밀린 거 대체 언제 줄거여? 나한테 죽어볼텨?"
"아앗~ 이 토로를 봐서라도 제발 며칠만~"
검객도 여러모로 어렵게 사는 모양입니다.

"우와 이거 멋지다. 나도 용자왕 토로가 될테냥♡"
착각은 자유입니다.


★토로워즈 에피소드 4 : 변신! 토로가면★

"저...고백할 게 있습니다."
"네?"

"저, 사실은 아기토토로 입니다."
"꺄악~! 저리가~!!!"


★토로워즈 에피소드 5 : 내 속엔 내가 너무도 많아★

아니, 왜 그래요? 기분이 안 좋은 것 같은데.
"우우우......으어....."

"으아아아아아~~~~~~~~~~~~~~~~"

뱃속에서 고개를 쑥 내미는 기생수 토로!!!
"자알 먹었다냥."



★마무리★

"아아 정말 재미있는 하루였어냥. 여러분 다음에 만냥♥"
그렇게 해서 토로는 주인님의 품으로 돌아갔습니다. 경사났네 경사났어.


◇아이디어협력, 장면연출: LONG10님◇
◆토로 출연섭외: 스미레(라케시스)님◆
☆촬영, 편집, 스토리 구성: 잠본이☆
Special Thanks to deiceed, Devilot, and Hitel Animate
by 잠본이 | 2003/12/07 11:06 | 이벤트신 납시오 | 트랙백(1) | 덧글(20)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4607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DCD의 허튼소리 모음 at 2003/12/07 19:00

제목 : [잠보니님 원추!]
Hitel Animate(Go ANI) 대모임 외전 - 토로의 대모험! "에잇~ 이놈의 <strike>좆</strike><b>꽃</b>같은 세상..."(철커덕!) "<b>헬기</b>와 <b>돈 8억원</b>과 <b>월희 한정판</b>과 <b>인라인 스케이트</b>와 <font size=3 face=궁서><b>멸치젓</b></font>을 내놔라! 반항하면 이 괭이의 목숨은 없다!" ...more

Commented by 슈퍼히로 at 2003/12/07 11:56
기생수가 압권이군요......
Commented by Devilot at 2003/12/07 12:01
아- LONG10님 최고(...) 특히 기생수 너무 멋져요>_<b
그런데 애 딸린 검객이라기보단 애 업은 타자 같은데요(..)
(그리고 토로 주인이 은근슬쩍 바뀐듯한 느낌 안 드시나요(..))
그나저나 전 하숙집 아줌마인겁니까 (버럭)
(..경X대 볼펜..광선검으로 안성맞춤이군요=ㅁ=)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03/12/07 12:30
경사났네 경사났어 거짓말이지만..
Commented by DEMONBANE at 2003/12/07 12:40
.......멋지군요..[할말을 잃었;]
Commented by rumic71 at 2003/12/07 12:57
토로라면 여기가... www.0o0b.com

Commented by 서찬휘 at 2003/12/07 12:59
………(…)…….
Commented by wodeYun at 2003/12/07 13:26
...역쉬...-_-b;;;
Commented by 地上光輝 at 2003/12/07 13:33
기생수가 아니라 에일리언 같은데요오~
Commented by deiceed at 2003/12/07 14:22
[솔직히 돈이 목적이었습니다.]
Commented by 앵수스 at 2003/12/07 14:26
사진 찍으면서... 이거 이야기 되겠다... 라고 생각했는데...
역시 선욱님!! 이런 멋진 이야기를 만들어내시다니!!
Commented by HXY-444改 at 2003/12/07 15:02
아기토입니다....(으핫핫핫;;;;). 극강하군요. 에피소드 하나하나가 참....
Commented by XTRA君 at 2003/12/07 17:09
경사로다~ 경사로다~
..잘보고갑니다..-_-;/
Commented by deiceed at 2003/12/07 18:44
[인질극 사진을 메인 로고로 사용하겠습니다. ^_^;;]
Commented by sixmen at 2003/12/07 18:45
전에 이런 거 보면 그냥 재미있네 정도 였는데,
이번엔 저 사진들이 찍힌 과정을 전부 알고 있다보니
재미가 배가 되는 구요. 역시 대단하십니다.
Commented by GX-9901 at 2003/12/07 19:16
無...無..無念;;;;;;
Commented by 라케시스 at 2003/12/07 23:50
호호~이래서 토로가 인기가 있나봐요~사진찍어놓으면 재밌음..제 토로지만 참 귀엽구만유..(팔불출!!) 그리고 더 귀여운 애는집에 있답니다!!
아참.그리고 저는 스미레양이예요.온라인에서는 그냥 라케시스라고 씁니다.스미레는 거의 안씁니다.

Commented by calmSsea at 2003/12/08 00:49
앗..저 치요파파는 제 가방에 낑겨있던!
Commented by LONG10 at 2003/12/08 11:35
지금 보니 왜이렇게 민망한 걸까요...... -_-;
아아, 개그는 표정이 진지해야 한다는 사상을 지니고 있었지만, 그 생각을 다시 고찰해 봐야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고 보니 마지막은 사실 에일리언이었는데 갑자기 기생수로...

그럼 이만......
Commented by brain-less at 2003/12/08 14:17
캬아~넘 재미있습니다^^; 플스용 게임인 토로와 함께한 여름이 갑자기 뇌리에 떠올랏다가 사라진다는..ㅜ.ㅜ;아무래도 플스공인 캐릭인 토로이니까요.
Commented by mephisto at 2003/12/12 13:05
대략..수고하셨소!!!-0-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