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본? 성은요?' '그냥 잠본이야. 그를 아는 사람들은 포털 잠본이라고도 부르지만.' '포털... 잠본.'
by 잠본이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메모장
카테고리
태그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rss

skin by 이글루스
스타트렉 최신 극장판이 2008년에 개봉?!
스타트렉 공식홈 뉴스란 2006년 4월 21일자에서:

오늘자 '데일리 버라이어티'지(紙)와 파라마운트 영화사의 소식통에 따르면, <로스트>나 <엘리어스> 등의 히트 TV시리즈를 배출해 낸 프로듀서이자 최근에는 <미션 임파서블 3>의 감독을 맡기도 했던 J. J. 에이브럼스[J.J. Abrams]가 다음 <스타트렉> 극장판의 감독 및 제작을 맡기로 결정되었다고 한다. 아직 영화의 부제는 결정되지 않았는데, 이 작품은 통산 11번째의 트렉 극장판이 될 예정이다. (따라서 부제가 결정되기 전까지는 간단하게 '트렉 11탄'으로만 부르도록 하겠다.)

아직까지 파라마운트 측에서는 공식발표를 하지 않았지만 이 영화는 이미 2008년 개봉을 목표로 잡고 제작에 들어간 상태이다. 에이브럼스의 참가 소식이 밝혀진 것은 오늘자 조간신문을 통해서이다. 각본은 <미션 임파서블 3>에도 역시 각본으로 참여했던 알렉스 커츠만[Alex Kurtzman]과 로베르토 오씨[Roberto Orci]가 에이브럼스와 공동으로 집필할 예정. 공식발표가 나오는 즉시 이 사이트를 통해서도 전달할 계획이니 주의깊게 봐 주시길.

제작진이 구상한 스토리는 첫번째 <스타트렉> 시리즈의 주인공들인 제임스 T. 커크와 스폭의 젊은날을 그릴 예정이다. 그들의 스타플릿 아카데미에서의 첫만남은 물론, 우주에서의 첫번째 임무도 묘사된다고 한다.

에이브럼스와 함께 <로스트>의 프로듀서로 참가했던 데이먼 린들로프[Damon Lindelof]와 브라이언 버크[Bryan Burk]도 이 영화의 공동제작자로 거명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이전에 소문으로 돌았던, 에릭 젠드레슨[Eric Jendresen]이 집필하고 릭 버만[Rick Berman]이 감수했다는 각본과는 전혀 무관하다. <넥스트 제너레이션> 이래 오랫동안 스타트렉과 함께해 온 프로듀서인 버만은 이번 프로젝트에는 관여하지 않았다.

Translation (C) ZAMBONY 2006

...뭔가 만우절 뉴스를 보는 듯한 기분이 드는 건 어째서일까. =_=

(저 <스타플릿 아카데미> 플롯도 사실 극장판 4편 만들 때부터 뻔질나게 거론되던 루머와 별다를 게 없어 보여서... 드디어 파라마운트도 꺼리가 다 떨어졌나 싶은 생각이 들어 안스러울 정도;;;;;; 뭐 거의 10여년 넘게 계속되어 오던 릭 버만 일당의 독주체제가 막을 내렸다는 점에선 환영할만한 소식일지도 모르지만 그건 그거고)

만약 진짜라면, 과연 커크와 스폭의 청년(소년?)시절은 대체 어떤 배우가 맡을지 궁금하기도.
(어차피 영화로서의 재미는 10탄 '네메시스'에서 더이상 나빠질 수 없을 정도로 타락한 꼴을 보여줬으니 그냥 평균 정도만 맞춰줘도 만족할 듯)

*추가: 에이브럼스 본인은 '엠파이어'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스타트렉 극장판을 제작할 예정이며 동시에 감독을 맡을 수도 있다는 것은 사실이지만 영화 내용에 관한 부분은 순전히 기자의 추측에 불과하며, 진짜 내용은 아직 밝힐 수 없다고 진술했다. '커크와 스폭' 설은 아직까지는 카더라 통신으로 넘겨야 할 듯...;;;
by 잠본이 | 2006/04/26 21:12 | 시네마진국 | 트랙백(2) | 덧글(10)
트랙백 주소 : http://zambony.egloos.com/tb/131462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하이얼레인의 얼음집'▽'♡ at 2006/04/29 18:18

제목 : 급보 : Star Trek film franchis..
http://filmforce.ign.com/articles/702/702630p1.html .........네-_-?;;; 더해서.. "The trade claims the plot for the next Trek "will center on the early days of seminal Trek characters James T. Kirk and Mr. Spock, including their first meetin......more

Tracked from 잠보니스틱스 at 2007/06/23 17:22

제목 : 스타트렉은 갤럭티카의 길을 걷는가?
과연 국내에서 궁금해하는 사람이 몇명이나 될까 의문인 이 영화에 대해 올해 3월부터 현재까지 모인 소식들을 간단히 정리. http://www.startrek.com/startrek/view/news/article/46176.html http://www.mtv.com/movies/news/articles/1554046/story.jhtml -현재 제작중인 11번째 스타트렉 극장판의 타이틀은 그냥 '스타트렉'이 될 듯 -각본가들이 MT......more

Commented by LINK at 2006/04/26 22:12
'스폭의 젊은시절'... 이라는 말에서 왜 웃음이 '픽'하구 났을까요 --;;;;;;;;;;
Commented by stvast at 2006/04/26 22:16
VOY나 DS9를 배경으로 만들 생각은 없는걸까요?
왠지 서서히 몰락해가는 듯한 느낌이...에휴..
Commented by 다스베이더 at 2006/04/26 22:25
그래도 스타트랙이라는 점때문에 기대가 됩니다 우어
Commented by 아이언맨 at 2006/04/26 22:30
전 네메시스 엄청 재미있게 봤는데.... 데이타가 죽을땐 참....
Commented by numa at 2006/04/26 22:44
네메시스를 아무도 없는 극장에서 친구와 단 둘이 보았던 기억이-_-;;;
Commented by 나이브스 at 2006/04/26 22:56
ㅡㅡ;;; 그만 나와줬으면 하는 바램이..
Commented by Gandalf3 at 2006/04/27 13:08
패트릭 스튜어트가 극장판 11편에 대해서 커멘트를 하던데... 제네레이션 크루는 이제 안나오려는지 모르겠습니다. 그나저나 네메시스 그렇게 나빴나요? 저는 괜찮게 봤습니다만... 데이타가 죽을때는 참 슬펐죠.
Commented by 블루초코보 at 2006/04/27 16:55
저도 이게 만우절 조크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만우절 훨씬 지난뒤에 스타트렉닷컴에 떡하니 등장하더군요. =_=b

(그나저나 또 커크란 말인가... OTL)
Commented by 고독한별 at 2006/04/27 21:40
배트맨도 그렇고, 슈퍼맨도 그렇고... 젊은 시절이 유행인가...
Commented by 하이얼레인 at 2006/04/29 18:18
카더라 통신대로라면 웬지 여성향삘이 강하게 될 것 같다는 *기대*가(...............)

더해서 JJ에이브람스라면 ㄱ- 음모물 스타트렉이라거나(........)

덧 : 네메시스는 걍 액션영화지 스타트렉이 아니었어요 징징ㅡㅜ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다음 >>